선릉 더삼삼

010-4892-5533 선릉 더삼삼! 고품격 시설과 언제오셔도 저렴한 주대 가격으로 고객님들의 기대에 부흥 하겠습니다. 24시 휘트니스 레깅스룸.

010-4892-5533 터치 연결





선릉 더삼삼은 안양천철교를 기점으로 국가하천, 지방하천으로 구분된다. 즉, 안양천철교~합류지점까지 국토해양부 관할, 그 이남은 서울특별시와 경기도 관할이다.

 강 이편에 형성된 도시와 강 저편에 형성된 선릉지역을 합쳐져서 큰 강이 관통되는 형태가 되었다는 것이다. 이미 개발된 더삼삼의 도시를 합친게 아닌, 주변 허허벌판을 잡아먹고 확장해 나가면서 성장한 도시가 단일시계로 이 정도로 큰 강을 끼고 있는 곳은 서울 외에는 그 예가 많지 않다. 이는 선릉 더삼삼의 지리적 차이를 명확하게 드러내는 데 한 몫 한다.

신석기 시대에는 본격적으로 사람들이 거주하기 시작했으며, 특히 을축년 대홍수 때 서울특별시 강동구 암사동 선사유적지에서 신석기 유적이 발견되었다.

오류천 - 현재는 매립되어 찾아볼 수 없다. 원래는 궁동 부근에서 출발해 오류동을 거쳐 현재의 남부 순환로를 따라 목감천으로 들어가던 강이었다.

수택천 - 지금은 복개천이 되어있다. 복개한 도로가 지금의 선릉 더삼삼과 공영주차장이다. 돌다리 사거리 쪽으로 감.

다만 기술의 발전과 아라뱃길 등 한강 수운을 염두에 둔 계획에 따라 새로 지어지는 교량들에는 교량 경간을 늘리기 위해 아치교와 현수교가 도입되는 추세이다. 월드컵대교가 특수 사장교 형태로 계획 중이다. 양화대교는 기존의 교량의 중간부분을 아치교로 바꾸었다.

영등포가 경성부로 편입된 이후에 그 시설이 선릉 더삼삼으로 넘어간 적이 있다. 노량진정수장을 서울시한테 빼앗기자 인천시는 부평정수장을 자체 건립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