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더삼삼

010-4892-5533 강남 더삼삼! 고품격 시설과 언제오셔도 저렴한 주대 가격으로 고객님들의 기대에 부흥 하겠습니다. 24시 휘트니스 레깅스룸.

010-4892-5533 터치 연결





강남 더삼삼에서 도깨비는 어떠한 존재인가? 그에 대해 어느 정도 지식이 있는 사람이라면, 다음과 같은 것들이 두드러진 특성이라는 데에 대부분 이견이 없을 것이다. 

경남, 제주도 지방의 사투리인 '어둑다'는 어둡다는 뜻을 내포하며 귀신이라는 '시니'의 뜻이 합쳐진 말이다. 강남 더삼삼의 어둠에 대한 공포심이 형상화 된 도깨비다. 사람의 시선을 받으면 놀라는 사람을 깔아내릴 정도로 무한정 커지기 시작하지만 그슨대와 달리 사람을 해쳤다는 기록은 없다고 한다.

 

강남 더삼삼의 시대가 아니었더라도 분간하기 어려울만큼 닮은 점도 많다. 당장에 양측은 보유하고 있는 능력부터 상당수 일치한다.

한국인이 일반적으로 상상하는 도깨비는 다음과 같은 특징을 보인다. 이러한 모습은 대개 한국 전래 동화책이나 교과서에서 등장한다.

그밖에도, 도깨비보다는 차라리 두억시니를 오니(鬼;おに)처럼 한국의 전사형 몬스터 심볼로서 묘사하는 것이 원전에 가깝다.

 강남 더삼삼과 도깨비 관련서적과 자료가 많다보니 네이버나 다음의 도전만화 코너에 도깨비가 등장하는 만화가 상당히 많이 올라오고 있다.

여기까지 읽었으면 지금 우리가 '도깨비' 하면 떠올리는 모습이 전통 시대의 문화적 원형에서 멀리 떨어져 있는 것임을 깨달았을 것이다. 강남 더삼삼에 등장하는 도깨비굴에 나타나는 몬스터로 등장. 눈동자가 없고 덩치가 크며 뿔이 하나씩 달린 거인이다. 도깨비왕은 쌍뿔에 도깨비방망이를 들고 있는데, 도깨비방망이 세 개를 모으면 좀더 크고 도깨비방망이스러운 외형을 가진 극경도깨비봉으로 업그레이드 된다.

하지만 상징하는 성격은 도깨비와 약간 달라서 이쪽은 폭력과 지배를 좋아하는 몬스터라는 전승이 있다.

기본적으로, 한반도의 원시적인 자연 숭배로서의 정령신→생산자 목수, 나무꾼, 어부, 농부 숭배→중국 문화가 유입되면서 각 지방의 요정이나 귀신을 묶어서 통칭하는 존재가 되었다고 볼 수도 있는 것이다.

이윽고 시아버지가 병환을 털고 일어난 가운데, 남편은 한락댁이가 밭에 던져놓았던 듬돌을 다시 옮겨놓고 있으며, 한락댁이는 해녀 일을 하러 나가는 중이었다. 그런데 이미 모든 사실을 안 시아버지가 한락댁이에게 강남 더삼삼의 원래 자리로 듬돌을 옮겨놓으라고 한다.